기사검색:
HOME국내뉴스국제뉴스핫이슈고문혹형전포토갤러리동영상파룬궁이란?
FAQ | 고문사례 | 사망사례 | About InfoCenter
네덜란드 | 프랑스 | 독일 | 이스라엘 | 일본 | 러시아 | 스페인 | 스웨덴 | 베트남 | 미국 | 호주 | 중국
“STOP, 생체장기적출!” 한국서 외치다
‘국제장기이식윤리협회(IAEOT)’ 정식 출범…토론회 개최

장기이식윤리 바로 세우기 위해 다양한 활동 추진에 박차

중국서 발생하고 있는 실제 상황

... more
美 CECC, 파룬궁 청문회 개최 – 생체장기적출에 초점편집부
2012-12-21

[SOH] 미 의회-행정부 중국 위원회'(CECC)는 지난 18일 ‘중국에서의 파룬궁: 회고와 갱신’이라는 주제로 청문회를 개최했습니다.

크리스 스미스 CECC 하원 의장과 쉬러드 브라운 CECC 상원 의장이 공동 주최한 이번 청문회에... more
보시라이가 자백한 장쩌민의 죄상은?
샤샤오창(夏小強 시사평론가)

[SOH] 18대가 다가옴에 따라 표면적으로 볼 때 중공 지도부가 아직까지 보시라이 사건의 창 끝을 직접 장쩌민에게 겨냥한 흔적은 없다. 하지만 최근 홍콩매체의 ... more
베이징 리좡 변호사, ‘생체장기적출’ 폭로
중공의 생체장기적출만행이 국제사회에 잇따라 폭로되면서 큰 이슈로 주목받는 가운데 미국 대선에서도 초점이 되고 있다.

중공 위생부(衛生部 우리나라의 보건복지부에 해당)는 얼마 전 인체 장기 획득과 배분에 관한 ... more
홍콩誌, ‘보시라이, 장쩌민과 장파에게 뇌물줬다 자백’
[SOH] 홍콩 잡지 쟁명(爭鳴) 최신호는 얼마 전 개최된 18차 당대회(18대) 전, 보시라이 전 충칭시 서기가 자신이 장쩌민 전 주석과 그의 가족, 그리고 장쩌민파(장파) 4명에게 뇌물을 준 것으로 자백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이 4... more
국내뉴스
미국 워싱턴DC 파룬따파불학회가 오바마, 롬니 후보에게 서신전달
긴급청원: 강직하던 한 남성이 중공 감옥에서 수년간 고문 받아 죽...
“원자바오 총리는 파룬궁 탄압 제지해야”
국제뉴스
‘장쩌민의 파룬따파박해 청산 국제조직’ 설립
<인터뷰> 중공 생체장기적출 폭로한 메이터스 변호사
18대 상무위 인선 중공 멸망 재촉할 것
고문사례
충칭(重慶) 시산핑(西山坪) 노동교양소, 마약사범에게 수련생을 괴...
7개월 태아가 강제 낙태로 산모 뱃속에서 40시간 몸부림치며 사망
마싼자(馬三家) 수용소에서 파룬궁 여수련생을 구타, 능욕한 사례
사망사례
자무쓰시(佳木斯市) 수련생 왕수쥔(王淑君), 시거무(西格木) 노동...
파룬궁 수련생 장옌차오(張延超), 하얼빈 경찰에게 학살
쓰촨성(四川省) 수련생 리란잉(李蘭英), 현지 경찰에게 박해받아 치사
[인터넷 서명 인원수]: 1549명 서명
서명하기
[VOA] 중공, 파룬궁 수련생의 장기 적출 매매
한국인의 아내 고성녀씨를 구명합시다!


대기원시보사설 : 9평 공산당

일반적인 질문
파룬궁 FAQ
파룬궁은 무엇인가?
파룬궁 수련생을 고문하는데 이용된
방법은 무엇인가?
왜 장쩌민은 파룬궁을 탄압하는가?
2001년 톈안먼(天安門) 분신자살 사건은
왜 중국정부의 조작이라고 하는가?

언론보도
· 중국 주식시장의 연속적인 하락세
· 후진타오, ‘완전은퇴’ 내막
· [대한뉴스] 美 의회, '파룬궁 박해말
· “中서 장기 적출된 파룬궁 수련자 2명
· "멀쩡히 살아 있는 몸에서 신장 떼고
· "中정부, 살아있는 상태에서 장기 적출

통계자료
1000명 이상이 각종 고문과 박해로 사망
10만명 이상이 비합법적인 방법으로 노동
교양소로 보내짐
6000명 이상이 18년 징역형 이상의 유죄
판결을 받고 수감됨
수십만명이 비합법적으로 체포되거나 감금
더욱 많은 사실
통계자료의 근거

Compassion 매거진
Compassion은 전 세계 공식 파룬궁 저널입니다.
온라인으로 읽기

최신 PDF다운로드 (5.35MB) download

관련 사이트 링크
FalunDafa.org
한국 파룬궁
파룬궁 정보센터(유럽)
명혜망(중문)
명혜망(영문)
파룬궁의 친구들
국제사면위원회
인권감시
유엔인권고등판무관실
Copyright (c) 2005 faluninfo.or.kr All rights reserved.
E-mail to webmaster@faluninfo.or.kr